폰 케이스계의 온리원,
케이스티파이

2011년 홍콩에서 창업한 ‘케이스티파이’는 카일리 제너, 지지 하디드 등 셀럽들도 애용하는 테크 엑세서리 브랜드입니다.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만 270만 명에 달합니다. 탄탄한 팬덤을 이끈 주역은 폰 케이스. 현재 180개국에서 판매 중이며, 한국과 일본에도 매장을 오픈했습니다. 코카콜라, 루브르 박물관, 블랙핑크, BTS와도 콜라보한 폰 케이스 시장의 셀럽이죠.

힙한 브랜드의 격전지인 잠실 롯데월드몰 지하 1층. 그중 케이스티파이 매장은 유독 긴 웨이팅을 자랑합니다. 인파 속에서도 벽에 붙은 화려한 폰 케이스들이 눈길을 사로잡죠. 심플하게 제품만 진열된 모습이 디자인만큼은 자신 있다고 말하는 듯합니다. 케이스티파이 매장은 더현대 서울과 가로수길에도 입점했는데요, 힙한 상권마다 자리 잡은 이 폰 케이스의 정체를 알아봤습니다.

잡스를 보고 기회를 찾은 직장인

274203854_5068669483227716_113465706336729813_n

출처 : CASETiFY

케이스티파이는 홍콩의 직장인 웨슬리 응의 아이디어로 시작됐습니다. 2010년 스티브 잡스의 아이폰 피칭을 본 그는 스마트폰의 상용화와 함께 차별화된 폰 케이스의 니즈도 증가할 것이라고 판단했습니다. 2011년 아이폰의 사용자가 늘었지만 이렇다 할 승자가 없는 폰 케이스 시장을 본 후 창업을 결심하죠.

차별화된 제품을 고민하던 중 SNS에서 답을 얻습니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피드의 사진으로 폰 케이스를 만들 수 있는 앱을 개발한 겁니다. 서비스명은 케이스타그램(Casetagram). SNS 계정으로 접속 후 원하는 템플릿과 사진을 선택해 커스텀 케이스를 주문하는 서비스입니다.

122311346_3560384820722864_6928418157502433294_n

출처 : CASETiFY

케이스타그램은 개성을 뽐내고 싶은 밀레니얼 세대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습니다. 인스타그램에 인증 후기가 넘쳐났고 2012년까지 주문량이 빠르게 늘었습니다.

인기 서비스의 독주를 가만둘 리 없겠죠. 케이스타그램과 유사한 업체들도 급증했습니다. 웨슬리 응은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서비스를 넘어 하나의 브랜드를 만들기로 결심합니다. 케이스티파이는 그렇게 시작됐습니다.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케이스

240255582_4457353477692656_7032519412977955881_n

출처 : CASETiFY

케이스티파이의 핵심 제품은 여전히 커스텀 케이스입니다. 케이스타그램 때보다 몇 단계에 걸친 디테일한 커스터마이징을 지원합니다. 제품 종류를 선택하는 것이 첫 번째. 2.5mm 베젤의 슬림형부터 내구성을 높인 범퍼형까지 6가지 형태가 제공됩니다.

자유롭게 꾸밀 수도 있습니다. 원하는 레이아웃과 사진, 폰트 등을 골라 나만의 온리원 케이스를 만들 수 있죠. 디자인에 자신이 없다면 틀이 잡힌 기본 템플릿을 활용해 사진과 문구만 더해도 됩니다.

“폰 케이스는 개인의 광고판과도 같습니다. 케이스티파이는 자유롭게 개성을 표현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웨슬리 응, 2021/12/17, GLOSSY)

0227_0004

출처 : CASETiFY

커스터마이징 철학은 유통 전략에서도 보입니다. 일반적으로 폰 케이스 브랜드는 휴대폰 대리점 및 대형마트와 B2B로 거래합니다. 이와 달리 케이스티파이는 자사 홈페이지와 직영점에서만 판매하죠.

커스텀 제품이 있어 전체 제품 중 대량 생산의 비중이 크지 않기 때문입니다. B2B 거래는 한꺼번에 많은 물량을 유통할 수 있지만 남은 재고만큼 거래처가 반품할 리스크가 있기 때문에 브랜드 운영에 효과적이지 않다는 것이 케이스티파이의 설명입니다.

패셔너블한 군사용품?

0227_0050

출처 : CASETiFY

일반 제품도 케이스티파이의 또 다른 매력입니다. 사진과 문구를 새길 수는 없지만 독특한 디자인으로 마니아들에게 사랑받습니다. 사업 초반부터 디자인에 공을 들인 결과물이죠.

당시 폰 케이스 시장은 내구성에만 초점을 맞춘 투박한 제품이 대부분이었습니다. 케이스티파이는 이 점을 공략해 비비드한 컬러를 더하고 알파벳과 힙한 스티커로 꾸민 폰 케이스를 선보였습니다.

디자인이 뛰어나도 본연의 기능인 내구성이 부족하면 사랑받지 못할 겁니다. 케이스티파이가 연구를 거듭한 이유입니다. 제품 곳곳 충격 흡수력을 높이기 위한 실험 정신을 엿볼 수 있는데요. 예컨대 여러 겹의 플라스틱을 압축하고 카메라와 모서리 등 깨지기 쉬운 부분에는 베젤을 한 겹 더했습니다.

242087045_4529012430526760_3280593110565790846_n

출처 : CASETiFY

꾸준히 제품을 연구한 만큼 고퀄리티를 자랑합니다. 충격 테스트에서 군사용품 등급을 통과할 정도죠. 2m 수직 낙하에도 끄떡없다고 하네요.

이처럼 케이스티파이가 추구하는 품질이란 디자인과 내구성을 모두 포함합니다. 생산 비용이 플라스틱 케이스 1개를 만들 때보다 약 3배 높은 탓에 가격이 비싸지만, 마니아들이 꾸준히 찾는 이유입니다.

IT 기기 엑세서리 외에 다른 제품으로 확장하지 않은 것도 품질 관리에 집중하기 위함입니다. “폰 케이스 디자인을 차용한 의류 제품을 왜 선보이지 않냐고 질문을 많이 받습니다, 그때마다 저의 대답은 같아요. 최고의 폰 케이스를 만들기 위해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기 때문이죠.”
(웨슬리 응, 2021.06.28, HIGHSNOBIETY)

2011

케이스티파이 창립

2019

홍콩 전역에 7개 매장 오픈

2021

블랙핑크 컬렉션 케이스 론칭
BTS 컬렉션 케이스 론칭

2021

더현대 서울 팝업스토어 오픈

2022

가로수길점 오픈
롯데월드몰점 오픈

케이스티파이 창립

홍콩 전역에 7개 매장 오픈

블랙핑크 컬렉션 케이스 론칭
BTS 컬렉션 케이스 론칭

더현대 서울 팝업스토어 오픈

가로수길점 오픈
롯데월드몰점 오픈

블랙핑크 팬들이 열광하는 이유

https___kr.hypebeast.com_files_2021_02_casetify-musee-du-louvre-tech-acccessories-009

출처 : CASETiFY

인스타그램 후기가 늘며 스눕독 등 셀럽들도 케이스티파이를 애용하기 시작했습니다. 더 많은 이에게 브랜드가 알려진 계기였죠. 높아진 인지도는 다양한 콜라보를 진행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됐습니다.

NBA, 코카콜라, 하인즈, 블랙핑크, BTS. 그간 케이스티파이가 콜라보한 파트너들입니다. 디자인 역량을 바탕으로 풍부한 브랜드 이미지를 표현한 이색 폰 케이스들을 선보였죠. 이를테면 2021년 루브르 박물관과 제작한 케이스는 모나리자, 밀로의 비너스 등 세계적인 걸작들이 새겨진 디자인으로 화제를 모았습니다.

블랙핑크

출처 : CASETiFY

커스터마이징을 결합한 콜라보 제품도 있습니다. 2021년 론칭한 블랙핑크 컬렉션은 붐바야, How You Like That 등 블랙핑크의 인기 곡 제목과 가사를 디자인 요소로 활용했습니다.

여기에 원하는 멤버의 사인과 직접 촬영한 콘서트 사진을 각인해 주는 서비스를 더해 팬들 사이에서 소장용 케이스로 인정받았죠. 고도화된 커스터마이징 기능으로 브랜드 팬덤을 공략한 전략입니다.

케이스 무드 재현한 매장

0423_0007

출처 : CASETiFY

케이스티파이는 직영점인 ‘케이스티파이 스튜디오’를 꾸준히 늘렸습니다. 홍콩을 중심으로 팝업스토어를 선보이며 고객 반응을 살핀 후 스튜디오를 오픈했죠. 전 세계 매장 수는 팝업스토어를 포함해 총 14개. 감도 높은 디자인과 커스텀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약합니다.

SNS로 알려진 브랜드인 만큼 온라인 채널에만 집중할 수도 있었기에 매장을 늘린 점이 흥미롭습니다. MZ세대를 공략하려면 물리적인 브랜드 경험을 제공해야 한다는 것이 케이스티파이의 설명입니다.

“제품을 보고 만지며 케이스티파이를 이해하는 경험을 만들고 싶습니다.” (웨슬리 응, 2020.1013, Forbes)

케이스티파이 스튜디오를 보면 전시회에 온 듯합니다. 각 제품의 디자인이 돋보이는 심플한 진열 방식이 특징이죠. 홍콩 스튜디오는 케이스티파이가 만들려는 매장 내 경험을 가장 잘 보여줍니다. 원색 벽에 부착된 케이스와 촬영용 조명이 갖춰진 프라이빗한 셀카존도 있죠. 진열대 옆 테블릿으로 즉석에서 나만의 케이스 만들기도 가능합니다.

0423_0031

출처 : CASETiFY

롯데월드몰, 더현대 서울, 가로수길에서도 케이스티파이 스튜디오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최근에 오픈한 롯데월드몰점을 가보니 질서 있게 진열된 화려한 제품들이 눈에 띠더군요. 핸드폰 대리점에서 보던 케이스 진열대와는 확연히 다른 느낌이었습니다. 폰케이스계의 패션쇼를 보는 느낌이랄까요.

케이스티파이의 행보를 보여주는 코너들도 다양합니다. 포켓몬, 해리포터, 스폰지밥이 새겨진 케이스들은 그간의 콜라보 이력을 증명하고 업사이클링 제품을 만들기 위한 헌 케이스 수거함은 환경 보호 의지를 나타냅니다.

케이스티파이를 처음 봤을 땐 셀럽들도 즐겨 찾는 매력이 무엇일지 궁금했습니다. 커스텀과 내구성을 갖춘 차별화된 케이스와 콜라보로 새롭게 바뀌는 이미지, 매장이 전하는 물리적인 경험이 그 답이었죠.

케이스티파이가 선보일 새로운 폰 케이스가 앞으로도 기대되는 이유입니다.

이한규

이한규

info@buybrand.kr

결제완료

케이스티파이에서 구매한 내역입니다

구매장소
승인일시
거래유형

바이브랜드 22.05.08 승인완료

구매내역

단 하나뿐인 나만의 디자인
품질을 높이기 위한 실험 정신
다양한 콜라보 제품 및 경험을 전하는 매장

다른 스토리도 있어요!